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한베트남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인니 보조금 받는 '반값 휘발유', 주유소서 품귀현상 빚어져

기사입력   2022.08.14 12:36

목록

shrinkage expansion
인니 보조금 받는 '반값 휘발유', 주유소서 품귀현상 빚어져
"보조금 최대 53조 전망"…정부, 재정압박에 판매 제한 요청


(자카르타=연합뉴스) 박의래 특파원 =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에서 국가 보조금으로 낮은 가격을 유지하던 저가형 휘발유의 품귀 현상이 벌어지고 있다.
14일 CNN인도네시아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자카르타 내 여러 주유소에서 페르타라이트 휘발유의 재고가 바닥났으며, 페르타라이트를 구할 수 있는 주유소에서는 이를 사기 위해 긴 줄을 서야 하는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
페르타라이트는 옥탄가가 90인 저가형 휘발유로 인도네시아 국영 에너지회사 페르타미나가 운영하는 주유소에서 구입할 수 있다.
저가형인데다 정부 보조금까지 더해져 셸 등 국제 브랜드 주유소에서 판매되는 휘발유의 절반도 안 되는 가격으로 판매된다.
싼 가격 때문에 인도네시아의 주요 교통수단인 오토바이에 많이 사용되며, 서민들이 주로 이용하는 만큼 정부에서도 가격 인상을 최대한 억제하고 있다.
하지만 최근 들어 페르타미나 주유소에서 페르타라이트를 찾기가 계속해서 어려워지고 있다.
CNN인도네시아는 자카르타 위성 도시인 보고르에서는 주유소 5곳 중 4곳에 페르타라이트가 품절인 상태였으며 자카르타도 비슷한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처럼 품귀 현상이 벌어지는 것은 재정 압박 때문이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등의 영향으로 국제 유가가 급등했지만, 인도네시아 정부는 보조금을 통해 페르타라이트 가격을 1L에 7천650루피아(약 680원)로 고정하고 있다.
이 덕분에 지난달 인도네시아의 소비자 물가 상승률은 4.94%로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하지만 국제유가가 치솟는 상황에서 가격을 고정해 놓다 보니 보조금 예산이 빠르게 줄면서 책정된 예산은 거의 바닥난 상태다.
이 때문에 인도네시아 정부는 지난 11일 올해 전체 에너지 보조금 예산을 전년 대비 3배 수준인 502조 루피아(약 44조6천억원)로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하지만 인도네시아 정부는 지금 같은 상황이 계속되면 보조금 지급액이 600조 루피아(약 53조3천억원)까지 늘어날 수 있다고 우려하고 있다. 이는 인도네시아 정부 수입의 약 25% 수준이다.
이 때문에 스리 물랴니 인도네시아 재무부 장관은 지난 11일 페르타미나에 보조금을 지급하는 연료의 판매를 제한해 달라고 요청한 상태다. 또 보조금 지급 연료의 가격이 인상될 수 있다고 예고했다.
이와 관련 페르타미나 측은 18일 치의 페르타라이트 재고가 있고 생산을 계속하고 있다며 품귀 현상이 계속되지 않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laecorp@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go top
닫기
간편문의 신청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