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KVINA 모집 현황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한베트남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中 허베이성도 비트코인 단속 강화…대학·연구기관도 사정권

기사입력   2021.09.15 13:03

목록

shrinkage expansion
中 허베이성도 비트코인 단속 강화…대학·연구기관도 사정권
"탄소 배출하고 금융질서 교란…불법자산 관련성도 커"



(선양=연합뉴스) 차병섭 특파원 = 중국 각지에서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규제 강도를 높여가는 가운데, 허베이성 지방정부도 가상화폐 채굴·거래에 대한 단속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15일 허베이성 정부에 따르면 성 인터넷정보판공실은 최근 교육·공안·금융·통신 분야 등의 관련기관과 합동으로 가상화폐 채굴·거래에 대한 특별 단속에 나섰다.
당국은 이번 조치의 배경으로 가상화폐 채굴에 필요한 막대한 에너지를 거론하면서 이는 2060년까지 탄소중립을 달성하겠다는 목표와 상반된다고 지적했다.
또 가상화폐 환전·거래의 경우 금융질서를 교란하고 금융 리스크를 키울 뿐만 아니라 불법 및 회색지대 자산과 관련된 경우가 많다면서, 사회·경제 발전과 국가안보에 악영향을 끼친다고 평가했다.
당국은 구체적으로 각 기관에 이달 말까지 정보시스템을 조사해 기관 컴퓨터를 이용한 가상화폐 불법 채굴을 막도록 했다.
아울러 대학이나 연구기관에서도 연구 목적에 맞게 컴퓨터를 활용하고 시스템 규모를 가능한 한 줄이도록 했다.
그러면서 다음 달부터는 가상화폐 채굴·거래를 상시 모니터링하고 처리 결과를 공개하는 한편, 적발시 책임자를 엄벌하겠다고 경고했다.
기술 전문매체 IT즈자(IT之家)에 따르면 허베이성뿐만 아니라 간쑤성 당국은 지난 9일 란저우(蘭州) 신(新)구에서 빅데이터 기업들을 상대로 가상화폐 불법 채굴 관련 현장 단속을 실시했다.
란저우 신구에서는 향후에도 PC방이나 인터넷기업, 전기 사용량이 급증한 경우 등에 대해 상시 조사할 방침이다.
중국은 작년까지만 해도 세계 가상화폐 채굴의 65%를 차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중국 국무원이 지난 5월 비트코인 채굴과 거래 행위를 규제함으로써 개인의 위험이 사회 전체 영역으로 전이되는 것을 막아야 한다고 강조하고 나서면서 상황이 크게 달라졌다.
이후 네이멍구(內蒙古)·신장(新疆)위구르 자치구를 비롯해 칭하이·쓰촨성·윈난·안후이성 등 중국 각지에서 비트코인 채굴 단속에 나섰다.
bsch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go top
닫기
간편문의 신청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