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한베트남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中 휴양지 줄줄이 봉쇄…관광객 15만명 갇혔다

기사입력   2022.08.14 11:12

작성자   이휘경

목록

shrinkage expansion

중국의 여름 휴가철 인기 관광지에서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하면서 봉쇄되는 도시가 다시 속출하고 있다.

14일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위건위)에 따르면 전날 31개 성·시·자치구의 코로나19 감염자 수는 2천467명(무증상 1천844명 포함)으로 집계됐다.

최근 중국의 코로나19는 하이난, 신장, 시짱(티베트) 등 여름 인기 휴가지를 중심으로 확산하는 게 특징이다.

특히 중국 내 최고 인기 관광지로 `중국의 하와이`로 불리는 하이난의 상황이 심각하다.

하이난에서는 12일 1천426명(무증상 832명 포함)에 이어 전날도 1천340명(무증상 846명)의 감염자가 발생했다.

하이난은 이달 들어 코로나19가 확산하자 지난 6일 남부 해안 도시 싼야를 봉쇄했다.

항공기 운항이 중단되면서 15만 명에 달하는 관광객이 섬에 갇힌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중국은 하이난의 코로나19 확산세를 막기 위해 다른 지역에서 1만6천700명의 의료 인력을 파견해 주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전수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싼야 등 하이난성의 주요 도시들도 지난 6일부터 타지역과 이동을 막고 주민들의 외출을 금지하는 봉쇄 조치를 시행 중이다.

중국 관영통신 신화사에 따르면 쑨춘란 부총리는 전날 "신속하고 단호한 조치로 가능한 한 빨리 사회면 제로 코로나를 실현해야 한다"며 "대중의 건강 안전과 정상적인 생산 활동을 보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격리 시설과 치료 자원이 부족한 게 문제"라며 "호텔을 활용하고 팡창(확진자 등을 집단격리하는 임시시설) 건설을 가속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사진=연합뉴스)
go top
닫기
간편문의 신청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