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KVINA 모집 현황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한베트남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대우건설 `스마트홈 플랫폼` 사업 진출…아이티로 지분 30% 인수

기사입력   2021.02.23 13:53

작성자   전효성

목록

shrinkage expansion

대우건설이 플랫폼 프로그램 개발 기업인 ㈜아이티로에 투자해 지분을 매입했다고 23일 밝혔다.

대우건설이 매입한 지분은 아이티로 전체 지분의 30%다.

아이티로는 2018년 설립돼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등을 기반으로 플랫폼 소프트웨어 개발과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 기업이다.

지난 2019년 대우건설의 `푸르지오 스마트홈` 개발을 시작으로 `스마트홈 플랫폼` 사업에 진출했으며, 지난해에는 전라북도 완주군의 `스마트빌리지 플랫폼` 서비스를 구축하는 등 다수의 지자체·공공기관과 파트너십을 체결하며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아이티로 CI.
스마트홈 플랫폼은 아파트가 스스로 수집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사물인터넷으로 연결된 각종 가전기기를 자동으로 제어하고, 음성 인식 기반의 인공지능 스피커와 연동시킬 수 있는 지능형 주거 공간을 구성하는 플랫폼이다.

미래 스마트시티의 기반이 되는 핵심 기술이며, 건설·전자·IT·통신 등 여러 업종에서 관심을 가지고 있는 분야다.

대우건설은 이번 투자를 통해 `스마트홈 플랫폼` 사업 진출을 본격화 한다.

현재 사용 중인 푸르지오 스마트홈 플랫폼을 업그레이드해 미래 주거문화를 선도하는 스마트홈 플랫폼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지난 2019년 처음 선보인 푸르지오 스마트홈은 세대 내 생활환경을 제어하고 편의서비스를 제공하는 1단계를 거쳐, 스마트가전 제어, 이동통신사 연동, 커뮤니티시설 예약 등을 제공하는 2단계 개발을 완료한 상태다.
푸르지오 스마트홈 애플리케이션 화면.
한편, 대우건설은 아이티로와 협업해 스마트홈 플랫폼과 더불어 `건설 안전관리 플랫폼`도 개발했다.

건설 안전관리 플랫폼은 건설 현장 곳곳에 설치 된 CCTV를 활용해 작업자와 건설 장비의 움직임을 모바일 기기로 실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이 플랫폼을 활용하면 작업 중 위험 상황 발생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으며, 사고 상황 발생 시 관리자에게 신속히 상황을 알릴 수 있어 빠른 초동 대처가 가능하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올해 푸르지오 스마트홈 플랫폼 3단계 개발을 통해 제휴 파트너사를 확대하고 하자처리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실생활에 유용한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라며 "건설사 중 가장 많은 주거관련 빅데이터를 보유한 만큼 스마트홈 시장을 선도할 플랫폼을 완성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HOT 매물!
go top
닫기
간편문의 신청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