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한베트남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SK온·삼성SDI 진출한 헝가리에…中 CATL은 10조원 투자

기사입력   2022.08.14 14:52

최종수정   2022.08.14 14:52

목록

shrinkage expansion

세계 최대 전기자동차 배터리 제조기업인 중국 CATL(닝더스다이)이 유럽 헝가리에 73억유로(약 9조7700억원)를 투자해 배터리 공장을 짓는다. 전기차 전환에 속도를 내고 있는 유럽 자동차기업들의 배터리 수요 확대에 대응하기 위해서다.

14일 외신에 따르면 CATL은 헝가리 제2의 도시인 데브레첸에 배터리 공장을 짓기로 결정했다고 지난 12일 발표했다. 올해 안에 착공해 5년 반 안에 완공할 계획이다. 규모는 100기가와트시(GWh)로 유럽에서 가장 큰 배터리 생산기지다. 헝가리 역사상 외국 기업의 투자로는 최대 규모기도 하다.

CATL이 헝가리에 대규모 투자를 결정한 이유는 유럽 자동차기업들의 배터리 수요 증가 때문이다. 헝가리는 유럽의 전기차 제조 거점 중 하나로 꼽힌다. 독일 BMW와 폭스바겐, 메르세데스벤츠 등이 헝가리에 자동차 생산기지를 갖고 있거나 건설 중이다. 이들 기업들은 유럽 내에서 배터리를 안정적으로 확보해 공급망 교란 위험을 낮추는데 주력하고 있다. 메르세데스 벤츠는 이미 CATL 데브레첸 공장의 최대 고객사 지위를 예약해 놓았다. 다른 유럽 자동차기업들도 CATL 데브레첸 공장에서 생산되는 배터리 공급 계약을 맺었거나 체결할 전망이다. CATL은 독일 에어푸르트 공장을 올해 말 본격 가동할 예정이며 데브레첸 공장은 유럽 제2 생산거점이 된다.

지난해 말 기준으로 CATL의 연간 배터리 생산 규모는 170.39GWh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CATL은 현재 140GWh 규모의 생산기지를 건설 중이다. 미·중 갈등에도 불구하고 CATL은 포드자동차 등의 배터리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미국이나 멕시코에 공장을 짓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앞서 CATL은 2025년까지 생산 능력을 연 670GWh로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헝가리 정부는 CATL의 데브레첸 공장에서 9000개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전망했다. 헝가리는 외국 기업의 투자를 유치하기 위해 적극적인 보조금 정책을 펼치고 있다. 한국의 SK온, 삼성SDI도 헝가리에 배터리 공장을 지었다.

이고운 기자 ccat@hankyung.com


go top
닫기
간편문의 신청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